베란다

아파트 베란다 빈 화분에 둥지 틀고새끼 부화한 천연기념물 황조롱이 | 영남일보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영남일보 작성일21-05-03 00:00 조회0회 댓글0건

본문



지난달 14일쯤 경북 경주의 한 아파트 베란다의 빈 화분에 황조롱이(천연기념물 제323-8호)가 둥지를 틀어 눈길을 끌고 있다.

황조롱이 부부는 21일쯤 알을 낳은 뒤 새끼 5마리를 부화했다.

천연기념물 구조대원 이범석씨는 "황조롱이는 사람의 손길이나 관심이 닿으면 어미 새가 둥지를 포기하고 떠날 수 있으니 주의해야 한다"라고 강조했다.
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\r
대구·경북지역 종합일간지 '영남일보'\r
http://yeongnam.com/\r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Total 8,334건 1 페이지
  • RSS
게시물 검색
Copyright © www.haenolvill.co.kr. All rights reserved.  Contact : help@oxmail.xyz